화성시 양감면 송산 “말 축사 승마장 우후죽순” 난립

군 항공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야생동물 총기 포획지역'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0/11/04 [17:19]

화성시 양감면 송산 “말 축사 승마장 우후죽순” 난립

군 항공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야생동물 총기 포획지역'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0/11/04 [17:19]

 

  © 화성인터넷신문

 

화성인터넷신문황기수 기자= 화성시 양감면 송산리 일원에 축사는 빌미이고 승마장들이 우후죽순 난립하고 있다. 특히 군 비행장 지척에 있어 말 사육장에 대해 강력한 단속이 절실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 화성인터넷신문

 

화성 양감이 고향인 A 씨는 이곳에서 말 사육은 좋게 표현한 말이고 작은 평수의 축사허가를 받고 불법가설건축물로 확장하여 자마, 위탁 마 등을 이용하여 불법 승마장으로 영업행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 화성인터넷신문

 

A 씨는 이런 말 축사들이 10여 개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위탁한 말은 한 마리당 40만원에서 최고 150만 원의 관리비를 받고, 주말 등을 이용해 마주들이 양감 항구 지천 변을 돌며 승마를 즐기고 있다는 것,

 

  © 화성인터넷신문

 

이어 A 씨는 지난 824G 승마클럽에서 말 타고 나간 50대 여인의 사망사고도 물가를 달리던 말이 비행기 폭음에 놀라, 말이 날뛰다가 발생한 사고로 사료 된다주장했다.

 

특히 A 씨는 이곳은 군 공항시설법에 군 공항 표정에서 3이내의 범위 지역에서 양돈장 및 과수원 등, 군 공항 표정에서 8이내는 군 항공 안전을 위하여 유해조수 포획 구간으로 낚시, 승마 등 "시민 안전을 위해 접근 자제와 홍보가 절실한 실정이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화성시청 축산과(과장 강진우)는 그동안 말 축사들에 대한 단속을 해왔다. ”군 항공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야생동물 포획지역으로 시민의 안전을 위해 엄한 단속과 고발조치 등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